Whiteship's Note


Whiteship's 피아노 쉬운 러브 스토리




이것도 역시 쉬운 악보를 보고 쳤습니다. 전에도 한 번 올린 적은 있지만 그건 좀 틀린 부분도 있어서 다시 쳐봤습니다. ㅋㅋ 하지만 이번에도 틀린 부분 많다는거~
top


Whiteship's 피아노 쉬운 캐논




캬캬캬 캐논이 은근히 어렵습니다. 쉬운 악보를 보고 친건데 힘 조절이랑 박자 조절하기가 여간 어려운게 아닙니다. 어렸을 때 부터 꾸준히 쳤으면 몸에 베어있겠지만 느즈막히 다시 시작 한거라 쉽지 않네요.
top


꺄오~~ 살꺼야. 키보드. 카시오 PX-320



요즘 피아노에 점점 빠져들고 있습니다. 어렸을 때 조금 치고(초2~초6), 그 뒤로 안 치다가 근.. 15년 만에 다시 학원에가서 배우고 있습니다. 어렸을 때야 뭐 피아노에 관심이 있어서 친게 아니라, 부모님이 일하셔야 하는데 애를 어디 맡겨둘 곳도 마땅찮으니까 동네 피아노 학원에 넣어둔건데.. 나름 재밌게 쳤었습니다. 기분 전환도 할 겸 새로운 스킬도 만들 겸 다시 시작했습니다.

처음엔 악보 보기도 힘들었는데, 이젠 대충 높은음자리표(보통 오른손)는 음표를 보면 대충 알겠고, 낮은 음자리표(보통 왼손)는 아직 좀 익숙치 않습니다. 그래서 인지 마디 마디를 넘어 갈 때마다 자꾸 텀이 생겨서 끊기더군요. 악보 보면서 스무스 하게 이어나가면서 칠 수 있어야 할 텐데 말이죠. 흠..어렸을 땐 아마도 외워서 쳤던것 같습니다. 선생님이 몇 마디 쳐주면 그것만 하루 종일 연습하니까 자연스럽게 외워서 쳤었던 거 같네요. 뭐 계속 악보 보면서 치는걸 연습하다보면 늘겠죠. ㅋ

그래서 연습이 중요한데, 피아노는 문제가 좀 많습니다. 일단 공간을 고정적으로 차지 한다는게... 집도 좁고 방도 좀은 저에게는 무리죠. 그리고 가장 큰 문제는 소리. 저녁이나 밤에 연습할 수 밖에 없는데 달동네 비슷한 골목길이라 아마.. 난리가 날겁니다. 그래서 사부님이 추천해준 키보드로 결정.

카시오 PX-320

헤드셋끼고 맘대로 쳐도 되도되고, 휴대용이라 공간도 피아노에 비해 덜 차지하니깐. Good입니다. 평가를 보니 소리나 건반 느낌도 좋다는 군요. 음하하하 열심히 해서 잼난거 많이 익혀야지~


'모하니? > 그냥 놀아' 카테고리의 다른 글

LA에서 보낸 하루(?)  (6) 2008.12.01
지금은 공항이에요  (8) 2008.11.30
LA, 마이애미, 아틀란타 날씨  (0) 2008.11.28
회사 이사 중  (2) 2008.11.21
개발자들의 수다 후기  (0) 2008.11.09
꺄오~~ 살꺼야. 키보드. 카시오 PX-320  (8) 2008.10.30
보고 싶은 피아노 공연  (0) 2008.10.22
방송탔네~  (0) 2008.10.01
KSUG 도배 성공  (2) 2008.10.01
HP CP1215 맥에서 사용하기  (0) 2008.09.25
KSUG 9번째 스프링 세미나  (2) 2008.09.24
top


스톱모션 드럼 & 피아노

모하니?/Listening : 2006.11.21 12:52



참고로 위 영상을 켜두고 다른 사이트를 보시기 바랍니다. 눈으로 보시면 상당히 어지럽습니다. 그냥 조금 보시다가 귀로만 들으세요. 눈이 매우 피곤하네요.

맨 마지막 화면에서 날려주는 멘트

Stop Motion Piano And Drums

Just because you dont know how to play the piano or drums doesn't mean you can't make music.

All the sounds are the actual audio from the original video tape.

No alternations has been made other than a basic timeline editing.

I can neither play the drums nor the piano.
저는 피아노도 드럼도 칠 줄 모릅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