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iteship's Note


폰더 씨의 위대한 하루

모하니?/Reading : 2007.01.16 00:04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매우 좋은 책입니다. 소장 가치가 느껴집니다. 작가가 대통령들이랑 친해서 그런가[각주:1] 만나는 사람 중에 두 명이 대통령입니다. 한 명은 소녀(안네), 한 명은 평범한 시골 선생이였던 어느 군인, 한 명은 판사(솔로몬), 한 명은 선장(콜럼버스), 마지막은 대천사 가브리엘을 만납니다. 아.. 그리고 한 명 더 만나는데 미래의 자신을 만납니다.

각각의 인물들이 보여주는 감동적인 모습과 교훈은 가슴깊이 새기고 싶은 좋은 말들입니다. 빠르게 읽어서는 이해가 되지 않는 문구들도 있었습니다.

트루먼 - "우리는 모두 우리가 선택한 상황 속에 있는 걸세. 우리의 생각이 성공과 실패의 길을 결정하는 거야. 우리는 현재에 대한 책임을 회피함으로써 엄청나게 멋진 미래의 전망을 없애버리고 있는 거야."

솔로몬 -"지혜를 찾게" "친구나 친지들을 조심스럽게 사귀게. 시시한 사람을 친구로 사귄다면 자네의 인생도 그에 따라 시시해지고 말지."

채임벌린 - "나는 끈질긴 사람입니다." "나는 나의 목표를 향해 줄기차게 나아갈 뿐입니다."

콜 럼버스 - "대부분의 사람들은 망설이는 마음 때문에 그들이 하는 일에서 실패를 합니다." "성공을 거부려면 단호한 마음에서 나오는 정서적 안정감이 있어야 합니다. 어려운 문제에 부딪히면 단호한 마음은 해결 방안을 찾아나서지만 망설이는 마음은 도망갈 구멍을 찾아나섭니다."

안네 - "우리의 인생은 선택에 의해 만들어지는 거예요." "중요한 건 풍선의 색깔이 아니야. 정말 중요한 건 그 속에 든 내용물 이란다."

링컨 - "부당한 비난은 결코 진실을 움직이지 못한다는 사실을 잊지 말게." "내가 남을 용서해 주면 내 마음속에 있는 분노와 증오를 해소시켜 나의 영혼을 자유롭게 풀어놓을 수 있어."

가브리엘 - "인생이라는 게임에서 하프타임의 스코어는 정말 아무것도 아닙니다. 인생의 비극은 인간이 그 게임에서 진다는 것이 아니라 거의 이길 뻔한 게임을 놓친다는 것입니다."

  1. 작가는 코메이언이자 소설가인데 4명의 미국 대통령이 바뀔 때 현직 대통령 앞에서 공연을 했었다는 군요. [본문으로]

'모하니? > Reading'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무  (0) 2007.03.19
  (2) 2007.03.16
테스트 주도 개발  (0) 2007.02.17
The Goal  (6) 2007.02.15
적의 화장법  (2) 2007.01.17
폰더 씨의 위대한 하루  (4) 2007.01.16
설득의 심리학  (0) 2006.12.09
배고픔의 자서전  (0) 2006.11.29
이계사고  (2) 2006.11.25
링크(원제 Linked)  (0) 2006.11.19
화(anger)  (2) 2006.11.14
top

TAG
  1. Favicon of http://PolarisS3941H.net BlogIcon PolarisS3941H 2007.01.16 00:13 PERM. MOD/DEL REPLY

    정말 좋은 책이죠..
    삶의 의욕을 잃어버린 사람에게 꼭 선물하고픈 책입니다..

    Favicon of https://whiteship.tistory.com BlogIcon 기선 2007.01.16 00:14 신고 PERM MOD/DEL

    넵 매우 좋은 책입니다. :)

  2. Favicon of http://blog.naver.com/paradozz BlogIcon 오승택 2007.01.16 07:44 PERM. MOD/DEL REPLY

    굉장히 재미있게 읽은 책중의 하나죠.
    저는 이 책을 읽고 느낀점이 많아서 주위분들에게도 꼭 한번 읽어보라고
    아직도 권유를 하고 다닌답니다.^^

    Favicon of https://whiteship.tistory.com BlogIcon 기선 2007.01.16 09:30 신고 PERM MOD/DEL

    넵 ^^
    제 주변에도 안 읽은 친구들이 있으면 권해줘야겠습니다.

Write a comment.


책과 블로그

모하니?/Blogging : 2006.12.19 22:34


몇일 전 녹색책[각주:1]에 이어 다음DNA에서 그걸 봤는지 ROR 번역서를 같은 방법의 마케팅을 하고 있습니다.

책 소개를 하는 글을 올려주고 트랙백을 달아주면 트랙백을 달아준 몇 명의 사람들에게 무료로 책을 보내준다고 합니다. 평소 관심을 가지고 있던 주제에 관한 책이면 시도해보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책 자랑을 해달라는 것도 아니고[각주:2]그냥 이런 책이 나왔네? 이 정도의 글을 써서 트랙백을 날려주면 책을 준다니.. 참으로 신기한 블로깅 생활입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1. css에 관한 책이였는데 어딘지 까먹었네요 ㅠ.ㅠ [본문으로]
  2. 책을 보지도 않았는데 그럴 수가 없죠. [본문으로]
top

TAG 마케팅,
  1. zerry82 2006.12.19 23:39 PERM. MOD/DEL REPLY

    책 보지도 않고 글을 쓴후 트랙백을 보내면.. 책을 준다니..

    블로그의 특성을 이용한 새로운 광고 행태이네요.

    책을 받을 수 있는 기준이 몬지 궁금하네요. ㅎㅎㅎ

    머리좋은데?

    Favicon of http://whiteship.tistory.com/ BlogIcon 기선 2006.12.19 23:45 PERM MOD/DEL

    기준 같은거 모르고.. 걍 추첨이라던데;; 혹시나 좋은 말 쓰면 자기한테 줄지도 모른다는 의구심을 만들어 내서 광고효과를 극대화 시키는 걸지도 몰라. ㅋㅋㅋ

  2. Favicon of http://whiteship.tistory.com/ BlogIcon 기선 2006.12.20 08:52 PERM. MOD/DEL REPLY

    녹색책 링크 찾음
    http://sumanpark.com/blog/84
    이곳에 트랙백 달면 10명에게 준다고 합니다.

  3. 한산 2006.12.22 11:20 PERM. MOD/DEL REPLY

    = _= 사실 낚시일거다.. 라는 생각이 더 커보임 ㅋ

    Favicon of http://whiteship.tistory.com/ BlogIcon 기선 2006.12.22 23:24 PERM MOD/DEL

    ㅋㅋ낚여도 좋으니 너도 한번 해보고 싶지?

    한산 2006.12.23 01:10 PERM MOD/DEL

    물론 줬으면 좋겠죠 -ㅅ-;; ㅋㅋ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