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iteship's Note


관점을 바꾸면 보이지 않는 것이 보인다.



요즘 읽고 있는 "직관 수학"이라는 책을 보며 제목에 쓴 말을 느끼고 있다.

산을 볼 때 보는 각도에 따라 산의 모양이 달라 보이듯이.. 어떤 것은 다른 관점으로 보면 아예 보이지 않던 것이 보일 때도 있다. 이 책에 나온 허수라는 개념도 그렇게 관점을 달리해야 보이는 수이지 안그러면 정말 허무한 수가 되고 만다.

사람을 볼 때도 마찬가지같다. 사람과 사람의 만남이 단편 적인 경우에 내가 바라보는 어떤 사람의 모습 역시 단편적일 수 밖에 없는데 내가 아는 그 모습이 그 사람의 전부라고 판단하는 것은 매우 어리석은 것 같다.




'똑바로하자! > 개념잡자' 카테고리의 다른 글

포크레인으로 노젓기  (0) 2006.12.08
잔인함  (0) 2006.11.29
학생도 야근합니다.  (7) 2006.11.28
How to be an expert?  (0) 2006.11.28
변화 vs 관성  (12) 2006.11.27
왜 서로에게 악영향을 끼칠까?  (10) 2006.11.22
오픈 마인드  (6) 2006.11.17
필요없는 말은 소음 or 자장가가 된다.  (2) 2006.11.17
관점을 바꾸면 보이지 않는 것이 보인다.  (2) 2006.11.02
습관이 사람을 만든다.  (0) 2006.10.31
몸이 아프면  (0) 2006.10.30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