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iteship's Note

살아야 한다면...

모하니?/Thinking : 2007.05.29 14:16



살아야 한다면...

누가 나를 알아 주나요.
누가 나를 사랑하나요.
Can u just tell me why
Can u just tell me why
나는 어디로 가야 하나요.
나는 어디로 가고 있나요.

어둠이 내 손을 잡아도
또 다시 내 귀를 막아도
또 다시 세상에 화나도
또 나는 달려 끝 없는 길을~

지금 상태에 딱 맞는 노래. 공부를 하자니 돈이 없어서 대학원도 못가고 데이트가 데이트가 아니라 무슨 애완동물처럼 받아먹기만 하고있는 상황이 짜증나고, 그렇다고 돈을 벌러 가자니 나는 그 흔하다는 토익도 한번 안본지라 이력서를 쓸 수도 없고 ㅋㅋ 그것보단 하고 싶은 공부할 시간이 줄어든다는 것이 걱정스럽고. 대체 돈을 벌러 가야 하는건지 공부를 해야하는 건지 둘 다 하고는 싶은데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고 그렇다고 이런데 신경 쓰느라 시간을 소비하는 건 아깝고 그저 동지랑 밥먹으며 같이 푸념하며 걱정하지만 뾰족한 수는 없고 이럴 땐 정말 로또라도 맞아주면 딴데 안 쓰고 공부 열심히 할 텐데 생각은 하지만 그럴일은 없고.

이럴 땐 정말 세상에 나 혼자인 것 같다.

'모하니? > Thinking' 카테고리의 다른 글

프로그램의 필요성  (0) 2007.07.25
고맙더라도 아부는 자제효.  (0) 2007.07.16
슬럼프에 빠지는 이유  (2) 2007.06.29
Chance  (4) 2007.06.12
폼 나는 회의실 빌리기 도전기  (0) 2007.06.05
살아야 한다면...  (0) 2007.05.29
Epril 제 1회 스프링 공개 세미나 참가 후기  (2) 2007.04.21
너(중간고사)랑 놀기 싫어!  (0) 2007.04.19
아이고 머리야...  (4) 2007.04.03
디버깅 7시간 30분  (2) 2007.03.27
에러 삼매경  (2) 2007.03.23
top

TAG



: 1 : ··· : 97 : 98 : 99 : 100 : 101 : 102 : 103 : 104 : 105 : ··· : 12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