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iteship's Note

한 순간...

모하니?/Thinking : 2009.11.23 23:43


독방에 틀어박혀 미친듯이 개발만 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어서 와이프에게 물어봤다.

"자기야.. 나 휴가내고, 한 달만 미친듯이 개발만 하면 안 될까?"

참.. 내가 생각해도 어이가 없는 질문이기는 하다. 아내가 현명하게 대처해줘서 고마울 뿐이다.

한순간 가장으로써의 의무를 망각했던 것 같다. 하고 싶은 걸 하는 건 좋치만 중용은 지켜야겠다.

일단은 번역이 우선인가... 에흄;
신고
top




: 1 : ··· : 284 : 285 : 286 : 287 : 288 : 289 : 290 : 291 : 292 : ··· : 2639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