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iteship's Note

진부한 멘트는 가라... 달콤한 스윙이여 오라~



사실 스크린캐스팅의 묘미는 음성 보다는 화면입니다. blip.tv에 동영상을 올리는 이유도 고해상도 1280*1024를 지원하기 때문이죠. 요즘은 유투브도 HQ 버전이 있던데 안써봐서 모르겠습니다. 동영상 편집을 잘 하면 저해상도 동영상 서비스에서도 소스코드가 잘보이게 올릴 수 있겠지만.. 귀찮아서 원..;

아.. 주제는 그게 아니라. 멘트에 관한 것이었습니다. 사실 이해가 필요한 부분은 멘트가 필요하긴 하지만, 그 외에 간단한 것들은 멘트 없이 보는게 오히려 귀에 걸리적 거리지 않고 좋습니다. 처음 스크린 캐스팅을 찍을 때는 선풍기 소리나, 기침 소리 한 번에도 다시 찍기를 수도 없이 했었지만... 요즘은 뭐.. 중간 중간 실수를 해도 그냥 찍고 넘어가 버리는데 익숙해졌습니다.

아. 다시 또 이상한 곳으로 새는데.. 그래서. 멘트를 없애고 음악을 넣어봤습니다. 재밌더군요. 녹화도 음성없이 하니까 부담스럽지 않아서 좋았고, exporting 할 때 걸리는 시간도 줄어들었습니다. 저는 오직 맥북에서만 스크린 캐스팅을 제작하는데, 맥이 이쁘기 때문이죠. 동가면 다홍치마라잖아요. 후훗..

제가 스크린캐스팅을 제작하는 방법을 덤으로 말씀드리자면...

1. Screen Flow로 녹화 및 Export to MOV 고화질


2. VisualHub로 MOV to FLV


3. blip.tv에 업로드


이런 순서 입니다. 중간에 MOV를 FLV로 바꾸지 않고 바로 blip.tv에 올리면 blip.tv에서 자동으로 변환해주기도 하는데, 이 변환 작업이 길어지면 도중에 에러가 납니다. 유료 사용자가 아니여서 서버에서 인코딩을 다시 해주질 않습니다. 그래서 안전하게 아예 플래시 파일로 변환하는 두 번째 과정이 필요합니다.

Screen Flow에서 FLV로 export를 해주면 좋을텐데... 1.5 버전에서도 아직 안되는 듯 하네요..

그렇게 해서 만들어본 동영상 입니다.



신고
top




: 1 : ··· : 450 : 451 : 452 : 453 : 454 : 455 : 456 : 457 : 458 : ··· : 2639 :





티스토리 툴바